BLOG ARTICLE 2020/06 | 1 ARTICLE FOUND

  1. 2020/06/07 어느새 여름~

어느새 여름~

진촌 diary 2020/06/07 15:55
어느새 여름이 바짝 다가왔다.
정신없이 수업준비하고, 수업하느라 
시간이 가는지도 몰랐다.
생각보다 봄이 길었던 느낌이고
종강이 다가오나 싶어 둘러보니 여름이다.

주말이라 맘먹고 옷장 정리를 하고
선풍기를 꺼내 놓았다.
여름 옷들을 입기 편하게 다림질해 놓았다.
다림질은 남편이 도와주었다.
이제 여름 준비는 끝난 셈이다.
이렇게 간단한 일인데, 하기 전에는 큰 일처럼 느껴진다.
하지 않은 모든 일들은 항상 큰 일이지만,
오늘도 나 자신을 다독이며 해나간다.
집 안을 둘러보면 정리할 것들이 많은데,
일단 방학 때로 미루어야 겠다.

그래도 그럭저럭 학기의 막바지에 이르렀다.
여러가지로 아쉬운 점은 있지만,
화상수업에 대한 어느정도의 방향이 정해져 다행이다.
학기를 마치며 이명과 어지러움증이 남았다.
방학 동안 잘 치료해야 2학기를 보낼 수 있을 듯 하다.
수업준비와 화상수업을 위한 인터넷 사용에 스트레스가 컸던 모양이다.
나이들수록 무덤덤한게 아니라 겁부터 난다.
다만 그런 티를 내지않는 내공만 늘은 거다.
몸은 버텨내지 못해도...

여름 앞에서
또 나를 다독인다.
해보자고!!!
2020/06/07 15:55 2020/06/07 15:55