아빠빼구 다 모이~~~

Photo story RSS Icon ATOM Icon 2004/04/14 13:52 syys
아빠는 찍사~~~~
2004/04/14 13:52 2004/04/14 13:52
받은 트랙백이 없고, 댓글이 없습니다.

댓글+트랙백 RSS :: http://syys.delistory.com/rss/response/166

댓글+트랙백 ATOM :: http://syys.delistory.com/atom/response/166

연우 & 연수

Photo story RSS Icon ATOM Icon 2004/04/13 15:54 syys

싱가포르 에스프라나(오페라 하우스)에서~~

한국여인 (안녕하시렵니까?????)

2004/04/13 15:54 2004/04/13 15:54
받은 트랙백이 없고, 댓글이 없습니다.

댓글+트랙백 RSS :: http://syys.delistory.com/rss/response/165

댓글+트랙백 ATOM :: http://syys.delistory.com/atom/response/165

연수 3번째 생일

진촌 diary RSS Icon ATOM Icon 2004/04/13 00:35 syys
연수의 3번째 생일 날이다.
남편이 바쁜 관계로 어제 케익을 사다
간단히 먼저 생일 축하파티를 해주었다.
좀 적지않은 침을 뿌리며 촛불을 열심히 끄고
연수는 침 묻은 걸 아는지...
케익은 하나도 먹지 않았다.

아침에 미역국 끓여주고 저녁에 잡채 해주고...
오늘만큼은 예뻐해주려고 무진장 노력하면서
하루를 보냈다.
그래도 몇번 눈은 부릅떴지만
무사히 하루를 보냈다.
조금만 더 착하고 말잘듣는 연수가 되기를
생일을 맞아 대신 빌어본다.ㅜㅜ
앞으로 쑥쑥 건강하게 크기를 바라며,
화목한 가정이 될 수 있도록
우리 연수가 많이 노력하리라
믿어의심치 않는다.

좀 예뻐해 주려고 잠자리에서 안아주면
-엄마 됐어, 됐어. 똑바로 자.-.-;;;
팔이라도 걸치면
-엄마, 무거워. 치워...
그래도 말을 안들으면
바로 발이 날라온다. 연타로...
그럼 좀 고민스럽다.
이것두 딸이라고 계속 예뻐해 줘야하나...
아직도 어리다고 생각해야하나???
엄마의 길은 끝없는 인내의 길이다.
예전에 난 참 인내심도 없었는데...
2004/04/13 00:35 2004/04/13 00:35
받은 트랙백이 없고, 댓글이 없습니다.

댓글+트랙백 RSS :: http://syys.delistory.com/rss/response/155

댓글+트랙백 ATOM :: http://syys.delistory.com/atom/response/155